노트북을 처음 써봤을때의 실수담

요즘은 노트북 보급율이 높아서 많은 사람들이 노트북을 사용합니다. 특히 넷북의 열풍(?)으로 저렴한 가격에 일반 사용자들의 노트북 보급율이 높아 졌습니다.

하지만 얼마전 까지만 해도 노트북은 특별한 사람들만 쓰는 특별한 기기 였습니다. 데스크탑에 비해 가격도 비싸고 성능도 데스크탑에 비해 많이 떨어 졌기 때문에 일반인은 노트북을 잘 사용하지 않았었죠.

저도 노트북 이란걸 처음 봤던게 2001년도 인가 그렇습니다. 그 당시만 해도 어딜 다녀봐도 노트북 구경은 하늘에 별따기 였습니다. 그만큼 희귀한 물건이였죠. 저역시 데스크탑만 만질줄 알았지 노트북은 한번도 만져보질 않았기 때문에 처음에 노트북을 만져 보고 정말 웃지 못할 실수 하나를 했습니다. 지금 생각해 보면 정말 바보 같은 짓이였죠. ㅋ


제가 학부시절에 저희 담당 교수님이랑 제가 좀 친하게 지냈습니다. 왜 친하게 지냈냐 하면 컴퓨터 때문이였습니다. 그 교수님이 너무 악필이라 모든 문서나 작업을 컴퓨터로 하시는데 한번씩 안될때가 있으면 저를 불러 컴퓨터를 고치곤 했습니다. 그렇게 해서 교수님하고 많이 친해 졌죠. 

그러다 2001년 어느날 교수님 연구소 사람들이 교수님 방에 오셔서 노트북으로 작업된걸 어떻게 어떻게 해야 하는데 그게 잘 안되었는지 절 부르더군요. 그래서 가서 해결 줄려고 했는데 일반 데스크탑이 아닌 노트북이란걸 처음 보고 살짝 긴장했습니다. 인터넷으로 사진만 봤었지 실제적으로 만져 볼 기회는 없었기 때문에 노트북으로 뭘 해야 하는것에 대해서 약간 긴장이 되더군요. 

그래도 노트북이라고 별거 있습니까? 데스크탑과 거의 똑같으니 일단 교수님이 원하시던 작업은 다 해 드렸습니다. 그리고 교수님이 CD 한장을 주시면서 CD안에 있는 내용을 노트북으로 옮겨 놓으라 하더군요. 그래서 전 너무나 평범한 작업이기 때문에 아무 생각없이...


  노트북 CD롬을 열고, CD를 놓고, CD롬을 닫았습니다. 


그런데 CD안에 있는 내용이 안읽히더군요. 왜 안읽히는지 원인을 찾질 못했습니다. 데스크탑에 있는 CD롬으로 읽으면 읽히는데 노트북에 있는 CD롬으로 읽으면 안읽히니 미치겠더군요. 그래서 전 노트북 CD롬이 고장인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여기서 제가 정말 바보 같은 짓을 했더군요. 노트북 CD롬에 CD를 끼울때는 데스크탑과는 다르게 CD를 그냥 놓으면 안되고 CD를 꾹 눌러서 꽉 끼워야 하더군요. 


전 그것도 모르고 교수님께 노트북 CD롬이 고장났다고 했으니 정말 부끄럽더군요. 저렇게 꽉 끼워 사용해야 된다는걸 교수님이 해주셔서 알았거든요. 컴퓨터 잘한다고 불러 놨더니 CD도 못끼워 넣고 있으니 참... 어찌나 쪽팔리던지... ㅜ.ㅜ

그래도 어쩌겠습니까? 제가 노트북 이란걸 처음 보고 처음 써봤는데... 지금 생각해 보면 저걸 왜 꽉 끼울 생각은 못했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혹시 저처럼 이런 실수 해보신분 없으신가요? 있을거 같은데... ㅋㅋㅋ 


신고

댓글 32

  • BlogIcon 아미K (2010.08.12 09:56 신고)

    처음 노트북보고 마우스가 왜 없냐고 투덜된적은있어요....;;;
    이러면 컴퓨터를 어떻게 하냐면서..ㅎㅎ 어릴때지만-.

    노트북이 때와 장소를 가릴필요가 없어 좋긴한데, 전 데스크탑이 좋더라구요.
    실제로 집에 있는 노트북도 방치상태. 언제 중고로 팔지 모르는 상태라...a ㅎㅎ

    • BlogIcon MastmanBAN (2010.08.13 15:19 신고)

      전 데탑보다 노트북이 좋더군요.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사용할수 있다는 장점때문에 데탑을 못쓰는거 같습니다. ㅋ

  • BlogIcon 하늘엔별 (2010.08.12 10:06 신고)

    맞아요.
    저도 처음 노트북에 시디 올려놓고 안 읽혀서 마구 눌렀더니 쑥 들어가더군요.
    노트북은 들고 다니니깐 저렇게 해야 된다는 걸 그때 처음 알았죠. ㅋㅋㅋ

  • BlogIcon 또똣이 (2010.08.12 10:39 신고)

    저는 마우스 대신 트랙포인트를 사용하는 노트북만 사용해 보았는데 하루는 교수님께서 제게 무슨 작업을 시키시고 뒤에서 바라보고 계셨어요.

    그런데 문제는 교수님 노트북은 터치패드...처음 써보는 터치패드라 어기적 어기적 매우 어색하게 사용하고 있는데 교수님께서
    "너 노트북 사용한다면서. 이거 처음 쓰냐? 왜 그렇게 못 해?"
    라고 하셨었어요. 정말 할 말이 없었어요 ㅎㅎ;;;

    • BlogIcon MastmanBAN (2010.08.13 15:21 신고)

      전 터치패드든 트랙포인든 다 잘 사용 못합니다.
      마우스보다 훨 불편해서리... ㅋㅋㅋ
      노트북을 오래 써도 잘 사용하지 않으면 잘 못쓰게 되죠. ㅋㅋㅋ

  • BlogIcon MegaWave (2010.08.12 10:41 신고)

    휴대용 CD플레이어를 써보셨다면, 이런 실수는 안 하셨을텐데요;;;

    • BlogIcon MastmanBAN (2010.08.13 15:21 신고)

      그 당시에는 휴대용 CD 플레이어란게 없었죠 아마... ^^

  • BlogIcon 별군 (2010.08.12 10:49 신고)

    하핫~ㅋ 저도 그냥 올려놓고 CD를 닫다가 CD롬 깨먹을뻔했다죠;;;ㅎㅎ

  • BlogIcon CSKIN (2010.08.12 11:18 신고)

    놋북을 만지고싶습니다.
    ㅠㅠ

  • BlogIcon 행복한터키네 (2010.08.12 11:37 신고)

    전 데스크탑을 만지고 싶습니다.
    ㅠㅠ
    6년재 일때문에 놋북만 쓰고 있는데 씽씽 잘돌아가는 데탑이 넘 부러워요 ㅠㅠ

    • BlogIcon MastmanBAN (2010.08.13 15:23 신고)

      전 놋북만 사용해도 데탑을 사용하고 싶다는 생각이 안들더군요. 이상하죠. ㅋㅋㅋ

  • BlogIcon 여 울 (2010.08.12 12:32 신고)

    ㅋㅋ 저는 얼마전 넷북을 처음 사용했는데
    CD롬이 없더군요...
    컥....무지무지 황당했습니다..

    • BlogIcon MastmanBAN (2010.08.13 15:25 신고)

      크... 넷북은 크기와 무게를 줄인다고 CD롬을 없애 버렸죠.
      그리고 요즘은 하드의 대용량화로 CD의 사용율도 크게 떨어져서 더 그렇지 싶습니다.
      그래도 있던건 있어야 하는데 없으면 섭섭하죠. ㅋㅋㅋ

  • BlogIcon 뻘쭘곰 (2010.08.12 12:38 신고)

    저도 노트북은 자세히 안만져봐서...데스크탑이랑 다르군요...;;
    지금 알았습니다.....;;; 어흑....ㅠㅠ

    • BlogIcon MastmanBAN (2010.08.13 15:25 신고)

      저도 처음에는 많이 황당했다는... ㅋ
      어찌나 쪽팔리던지... ^^

  • BlogIcon 로로님 (2010.08.12 13:18 신고)

    ㅋㅋㅋ

  • BlogIcon 스로 (2010.08.12 13:23 신고)

    스로 군은 친구 녀석의 CDP와 플레이 스테이션으로 단련이 된 몸! 호오, 노트북이라는 건 이렇게 생겼구나. 하면서 썼지요.

    • BlogIcon MastmanBAN (2010.08.13 15:26 신고)

      저도 친구꺼라도 한번 만져 보고 교수님께 갔어야 했는데...
      그 당시에는 노트북을 구경하기도 어려웠던 시기라... ㅜ.ㅜ

  • BlogIcon 닉쑤 (2010.08.12 14:34 신고)

    ㅋㅋ 저런 실수도 ㅎ

    저는 화면이 작고, 자판에 열 나와서 여름에 미치겠어요 ㅎ

    • BlogIcon MastmanBAN (2010.08.13 15:26 신고)

      좀 답답한 면은 있죠. 그래도 전 노트북이 좋아요. ㅋㅋㅋ

  • BlogIcon 김경호 (2010.08.12 17:12 신고)

    전 노트북을 다른 책상으로 옮기려고 들고가는데 옆의 버튼이 눌러져서 CD 롬이 계속 툭 툭 튀어나오더군요...

    • BlogIcon MastmanBAN (2010.08.13 15:27 신고)

      한번씩 들려고 하면 실수로 CD롬 버튼을 눌러서 귀찮아 질때가 있죠.
      소니처럼 CD만 넣게 되어 있으면 좋겠는데 말이죠. ㅋ

  • BlogIcon 즐거운하루이야기 (2010.08.13 09:51 신고)

    프하하하하 저도 저런 실수 했었습니다........ ^^;;

  • BlogIcon 사랑초 (2010.08.13 10:39 신고)

    데스크탑에서 CD 넣을땐 살포시 올려놓는데 말이죠.. ㅎ ;;

    • BlogIcon MastmanBAN (2010.08.13 15:29 신고)

      그렇죠. 늘 그렇게 생각하다가 노트북을 사용하니 저런 실수를 한거 같습니다. 사람이 습관이 무서워요. ㅋㅋㅋ

  • BlogIcon 스파르타 (2010.08.13 15:48 신고)

    처음 노트북 써본것이 대략 9살때;;;;(현제16살)
    처음 써볼때 이거 모니터 연결법 찾은;;;;;;;
    (모니터 따로인줄암:::::_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