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지 마세요. 엄마가 우니깐 저도 울잖아요

얼마전 저희 엄마가 암에 걸렸단 글을 쓴적이 있습니다.

의사의 유관으로 본 결과를 가족에게만 알려줘서 엄마는 모르셨는데 어제 조직검사 결과가 나와서 이제 엄마도 알아 버렸습니다.

다행이 암이지만 초기라서 재발하지 않게만 주의 하면 일반 약물로도 치료가 가능하다고 해서 다행이긴 한데 평생 건강하게 열심히 일하신 엄마가 듣기엔 많이 놀라신듯 하더군요.

저랑 부모님이랑 떨어져 사는 관계로 막내 동생이 병원을 동행해서 갔었는데 전화상으로 동생에게 검사 결과와 의사와 나누었던 얘기를 전해 듣고 엄마랑 통화를 했었는데 마지막에 흐느끼며 우시더군요. 떨어져 있는 아들에게 일하는데 방해되지 않게 할려고 했는데 엄마도 놀라셨고, 겁이 나고, 억울하신지 흐느끼며 우시는 것이였습니다. 그러면서 급하게 전화를 끊었습니다.

눈물


엄마의 우는 목소리를 들으니 미치겠더군요. 저도 눈물이 나더군요. 한번도 자식 앞에서 우신적이 없으셨는데... 그 후로 자꾸 엄마의 흐느끼는 목소리가 귀에 들려서 더이상 일을 할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급하게 하던일을 마무리 하고 다음날 반차를 내고 부모님 집으로 갔습니다. 

다행이 집에 갔을때는 엄마도 많이 진정이 되셨더군요. 웃으면서 저녁 식사도 하고 손주 녀석들 재롱을 보며 웃으시니 그나마 마음이 놓였습니다.

그래도 제가 걱정한거 보다는 많이 괜찮아 지신거 같아 한결 마음이 놓였습니다. 앞으로 관리 잘해서 절대 재발하지 않도록 엄마도 노력하고 자식들도 언제나 신경 쓰고 있겠습니다.

그러니 엄마... 울지 마세요. 엄마가 우니깐 저도 눈물이 나고 마음이 찟어질거 같잖아요. 사나이는 울면 안되다고 가르치셨는데 엄마가 우니깐 저도 눈물이 납니다. 이건 어쩔수 없나 봐요. 엄마 건강하게 사셔야 해요.



신고

댓글 24

  • BlogIcon 윤뽀 (2010.06.15 14:45 신고)

    한편으론 빨리 발견한 것을 다행이라 생각하며...
    좋은 생각만!!!
    이겨내실겁니다

    • BlogIcon MastmanBAN (2010.06.15 17:48 신고)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빨리 발견한게 참 다행이라 생각합니다.
      앞으로 저도 좋은 생각만 하도록 해야 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BlogIcon 하늘엔별 (2010.06.15 14:46 신고)

    저도 이상하게 마음이 짠하네요. ^^;;

    • BlogIcon MastmanBAN (2010.06.15 17:49 신고)

      나이 들면 엄마 얘기가 언제나 짠하게 느껴지는 법이죠. ^^

  • BlogIcon flysnipe(핫포토) (2010.06.15 15:54 신고)

    힘내시고 어머님의 쾌유를 바랍니다...

  • BlogIcon 여 울 (2010.06.15 15:59 신고)

    글을 읽는 내내 어머니에 대한 사랑이 전해지네요.
    어머님의 쾌유를 바라겠습니다.

  • BlogIcon Playing (2010.06.15 16:11 신고)

    화이팅입니다~! 아자아자 가자~!

  • BlogIcon 하늘연 (2010.06.15 16:18 신고)

    맘이 아프셨겠어요.
    어머님의 쾌유 빌어드릴께요. 힘내시라고 전해주세요!!

  • BlogIcon 돌이아빠 (2010.06.15 18:53 신고)

    이 세상 모든 자식들 엄마(어머니 보다는 왠지 엄마가^^)가 울면 울지 않을 장사는 없을 것 같습니다.
    항상 건강하셔야 할텐데 어머님의 쾌유를 기원합니다!

    • BlogIcon MastmanBAN (2010.06.16 17:28 신고)

      그런거 같습니다. 저도 그닥 눈물이 많은 편이 아닌데 엄마가 우시니깐 눈물이 나네요. ㅜ.ㅜ
      걱정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BlogIcon 윤。 (2010.06.15 19:23 신고)

    그래도 그나마 안심이 되시겠어요.
    어머님의 쾌유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 BlogIcon MastmanBAN (2010.06.16 17:28 신고)

      초기라서 불행중 다행이긴 한데 엄마가 많은 충격을 받으신거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 BlogIcon NoahNomad (2010.06.16 06:22 신고)

    진심으로 쾌유을 기원합니다.

  • BlogIcon zinzza (2010.06.16 10:24 신고)

    초기라니 정말 다행입니다.
    금방 완치되시고 건강찾으실겁니다.
    너무 걱정 마세요~

  • BlogIcon 바쁜아빠 (2010.06.16 14:12 신고)

    이제 암도 조기발견하면 괜찮습니다.
    전에도 말슴드렸듯이 제 아버지도 암이신데 관리만으로 지금 많이 나아지셨거든요.

    어머님의 쾌유를 기원합니다.

    • BlogIcon MastmanBAN (2010.06.16 17:29 신고)

      재발 위험이 상당히 높다고 하니 앞으로 관리를 철저히 해야 겠습니다.
      걱정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BlogIcon 수리샛별 (2010.06.19 19:22 신고)

    초기라고 하니 정말 다행입니다 어머님의 빠른 쾌유 기원합니다. 힘내세요.

    • BlogIcon MastmanBAN (2010.06.21 08:33 신고)

      감사합니다. 시간이 지나니 엄마도 저도 가족모두 좀 안정이 되네요.
      역시 시간이 약인거 같습니다. ^^
      걱정해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