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투리... 에잇... 부끄러...

► 2010.04.05 14:06   MastmanBAN 이야기/► meTo
사투리... 에잇... 부끄러...

어제 TNM 신규 파트너 설명회 자리가 있어서 서울을 다녀 왔습니다. 이와 관련한 포스팅은 따로 하도록 하겠습니다. 아직 이미지 준비가 되지 않아 못하고 있습니다. 

아무튼 어제 서울에서 광명네거리 역에서 지하철을 타고 압구정역까지 가기 위해 지하철을 탔습니다. 경로가 광명네거리에서 고속터미널까지 가서 환승해서 압구정까지 가는 거였죠.

지할철을 타고 고속터미널에서 환승하기 위해 지하철 안에서 뚫어져라 지하철역 명만 보고 있었습니다. 그때 제 옆에 앉아 계시던 아주머니가 졸고 계셨는데 고속터미널 다와 갈때쯤 잠에서 깨시더니 두리번 거리시다 저에게 묻더군요.

아줌마 : 혹시, 고속터미널 지나 왔나요?
나      : 아뇨. 아직 들 왔는데요.
아줌마 : 예?(반문)
나      : 아직 들 왔다구요.
아줌마 : 예???
나      : 아직 들 왔다구요.
아줌마 : 아~~~ 네~~~ 알겠습니다.

사투리 통역


대화가 끝날때까지 이 아줌마가 왜 내말을 못 알아 들었나 이해를 못했습니다. 그날 새벽까지 친구랑 술을 먹어서 목소리도 약간 잠긴대다가 감기 기운도 좀 있고 해서 제목소리가 안좋아 발음이 새어나가서 못 알아 들은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대화 끝나고 좀 있으니 그 아줌마가 왜 못알아 들었는지 알아 챘습니다. 제 경상도 억양과 사투리 때문인거 같더군요.

"아직 왔는데요."

이 "들왔다"는 말이 무슨 뜻인지 잘 못알아 들으신거 같더군요. 경상도에선 늘쌍 쓰는 말인데... ㅜ.ㅜ  거기다 억양도 경상도 억양이라 더욱 못알아 들으신거 같습니다. 그리고 왠지 쪽팔림이 밀려 오더군요. 촌놈 티낸것도 아니고... >.<

그런데 더 쪽팔리는건 아무리 생각을 해도 이 "들왔다"와 부합하는 표준말이 생각나지 않더군요. 지금도 딱 들어 맞는 표준어가 생각나지 않습니다. 이 "들왔다"의 표준말은 뭘까요?

아무튼 어제 서울에서 촌놈이 겪었던 일이였습니다. 사투리... 에혀... 쪽~팔려... ㅋㅋㅋ



신고

댓글 13

  • BlogIcon snowall (2010.04.05 14:30 신고)

    "덜왔다"입니다. 별로 안다르죠;

    • BlogIcon MastmanBAN (2010.04.05 16:21 신고)

      그런가요. 그럼 앞으로는 덜왔다로 표현해야 겠군요. ^^

  • BlogIcon 윤뽀 (2010.04.05 14:55 신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늘쌍도 못알아먹을것같은데요?
    이해합니다

    전 그래서 지역에 따라 바로 사투리 전환 프로세스를 갖추고 있습니다

    • BlogIcon MastmanBAN (2010.04.05 16:22 신고)

      헙... 그렇군요. 늘쌍도 사투리... ㅋㅋㅋ
      전 경상도 사투리만... ㅜ.ㅜ

  • BlogIcon 칫솔 (2010.04.05 15:08 신고)

    아.. 어제 올라오셨었군요.
    좋은 시간 보내러 올라오셨을 텐데, 사투리 덕에 이야기 하나 더 만들어 가셨네요. ^^

    • BlogIcon MastmanBAN (2010.04.05 16:23 신고)

      서울 간김에 친구도 오랜만에 보고 즐거운 시간이였는데 이런 일을 겪으니 부끄럽어서리... ㅋㅋㅋ

  • BlogIcon aryasu (2010.04.05 20:57 신고)

    그게 구분이 됩니까..? 들, 덜 글로는 구분 되지만... --;

  • BlogIcon 바람처럼~ (2010.04.05 21:37 신고)

    그래도 왠만하면 알아들을만 한데... ^^
    만나서 반가웠습니다!!!

    • BlogIcon MastmanBAN (2010.04.06 08:39 신고)

      ㅋㅋㅋ 그러게 말입니다. 그때 제가 목소리가 별로 안좋아 발음이 샌 탓도 있는거 같습니다.
      아무튼 저도 만나서 반가웠습니다. 제가 시간이 되면 종종 모임에 찾아 가도록 하겠습니다. ^^

  • 미미 (2011.11.04 15:09 신고)

    재차 물으면 아직 몇 정거장 더 가야 합니다. 라고 하면 될 듯 하네요~^^

    • BlogIcon MastmanBAN (2011.11.05 01:43 신고)

      음... 그렇군요. 역시 모르면 어려운 법이네요.
      알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

  • BlogIcon archmond (2013.01.07 16:53 신고)

    저도 부산이지만.. 1년 반이 넘었는데도 잘 안고쳐지네요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