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예절 문화중 불편한것 하나


제가 사회생활을 하면서 한국 고유 문화중에 불편한게 하나 있습니다. 바로 윗사람 앞에서는 담배를 피우지 못한다는 것입니다.

지금 전 세계적으로 금연 열풍이 일고 있는 이 시점에서 제가 담배 얘기를 하는것도 좀 이상하지만 그냥 우리나라 고유 문화에 대한 불편한것을 얘기 하기 위해 담배 얘기를 꺼냈습니다.

제가 외국은 나가 보지 않아서 어떤지 모르겠지만 제가 알기론 그 어떤 나라에서도 이런 담배 예절 문화는 없는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평상시에 윗사람 앞에서 담배를 못피는건 불편해도 감수할수 있는데 그런데 가장 불편할때가 바로 술마실때입니다. 술자리에서 윗사람 또는 선배와 얘기 하다보면 당연히 술이 들어 갔으니 담배를 피우고 싶은데 동석한 윗사람이 없는곳으로 자리를 피해서 담배를 피워야 합니다. 
 


이게 생각보다 많이 불편하더군요. 같이 담배 피면서 얘기를 하면 서로 편하고 참 좋을거 같은데 우리나라 예절 문화때문에 그러지 못한다는게 참 안타깝습니다. 같이 즐겁자고 만든 술자이고 같이 편하게 놀자고 만든 술자인데 같이 담배를 피울수 없으니 늘 아래사람은 밖에 나가서 담배를 피우고 들어와야 합니다.

이렇게 되면 아래 사람은 얘기 도중에 담배를 피러 가기 위해 눈치를 살피게 됩니다. 어른이 얘기 하시는 중간에 자리를 뜰수 없으니 타이밍을 잡기 위해 눈치를 살펴야 합니다. 그리고 어른 입장에서도 만약 단둘이 술을 먹는데 아래 사람이 담배 피러 밖에 나가면 자기 혼자 자리에 멀뚱히 앉아 있어야 합니다. 이게 제 생각으론 참 좋지 않은 상황 같습니다. 서로 위아래 구분없이 담배를 필수 있으면 서로 같이 앉아서 얘기하며 술마시며 담배 피면서 즐겁게 얘기 할수 있는데 우리나라 예절 문화때문에 그러지 못하니 중간중간 얘기의 흐름이 끊어지니 그다지 좋지 않다는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

그래도 우리의 고유 문화이니 따를수 밖에 없지만 제 개인적인 생각으론 많이 불편합니다. 그냥 제가 담배를 끊으면 되는데 그게 쉽지만은 않죠. 그리고 제가 직업이 개발자이다 보니 개발자가 담배를 끊으면 실력이 떨어진다는 속설도 있죠. 정말 속설이지만... ㅋㅋㅋ


저도 많이 고지식한 편이고 옛것을 많이 따르는 편인데 이 담배 예절문화는 좀 불편하고 왜 굳이 서로 불편한 이런 예절문화를 만들었을까 하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그래서 전 제 아래 사람과 같이 술마실때는 무조건 담배는 자기 자리에 앉아서 피라고 합니다. 처음에는 아래 사람이 어색해 하다가도 좀 지나면 서로 편하게 술마시고 담배 피며 그 자리를 즐겁게 즐깁니다. 전 이게 훨씬 편하고 좋다고 생각해서 이렇게 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살면서 담배 피시는 분중에 저처럼 담배예절 때문에 불편하다는 얘기를 들어 본적이 없어서 혹시 이게 저만 불편하다고 생각하는건지 모르겠습니다. 혹시 담배 피시는 분중에 윗사람과 술자에서 이런 불편함을 느끼신분 계신가요?

PS. 위 이야기는 술자리 모든 사람이 담배를 핀다는 전제하에 적은 글입니다. 윗사람이 됐든 아래사람이 됐든 담배를 피지 않으면 당연히 흡연자는 밖에 나가서 펴야 겠죠.





  1. ㅁㄴㅇ
    이글루스 토이밸리에 이런글이 왜 올라갔나
  2. jjun
    담배 피지 않는 상사 앞에서는 피지 않은적이 있지만 , 다 피는 분위기에서 상사를 피해서
    담배를 펴본적은 없는데 ...
    그런 예절문화가 있었군요.
    전 항상 상사앞에서 핍니다... 그래서 성공을 못하는건가+_+?
    • 2010.02.18 12:07 신고 [Edit/Del]
      상사라도 나랑 연배 차이가 얼마 나지 않으면 저도 앞에서 양해를 구하고 피는데 나이차가 많이 나는 부장급 이상이랑 있으면 담배를 못피죠. 뭐... 상사 뿐만이 아니고 선배 중에서도 나이차가 많이 나는 선배를 만나는 피기가 힘들지 않나요?
  3. roilif
    저는 제가 (졸업생)선배인데 (재학생)후배들과의 술자리에서 담배를 못피워요..ㅠㅠ

    (흡연자는 멸시받는 더러운 세상)

    저희 팀은 회사내에서 유일하게 "사무실 내 흡연권장" 팀입니다.

    (구성원 100%남성....OTL)

    아침회의가 끝나면 팀장님 가라사대

    "자, 한대씩 물자."

    그리고 사무실은 너구리굴화...;;;
    • 2010.02.18 22:04 신고 [Edit/Del]
      ㅋㅋㅋ 솔직히 저도 담배를 피지만 사무실에서 담배 피는건 반대 입니다. 사무실에 냄새도 안좋아 지고 그리고 담배재 때문에 많이 더러워 지더군요.
      팀장님께 건의 해서 사무실에선 안피는 방향으로 하심이... ^^
  4. 저도 개발자인데요... 담배를 끊으니 지름이 더 잦아지더라는... 10년 끊었는데 액수로 1000만원쯤 아낀건데 그만큼 더 지른거 같네요. ^^
  5. 예전에 요리만화에서 본 적이 있는데 일본은 그런 예절이 없더군요
    한국인 관계자 앞에서 담배를 피운 일본인이 호되게 당하는? ㅋㅋ 내용이었던 거 같아요
    흡연자가 아니라서 공감할 수는 없지만 우리나라에선 당연시했던 예절이 외국은 아니라니~ 신기하네요
    • 2010.02.18 22:06 신고 [Edit/Del]
      제가 알기론 일본에선 술마실때 고개 돌려서 마시는게 예의에 어긋난 행동이라 하더군요. 그런거 보면 나라마다 문화가 많이 틀린거 같습니다. ^^
  6. 한번쯤 권해주는 상사(윗사람)들이 고마울때가 있기도 하지요 ㅎㅎ
  7. 주변 사람들도 많이 불편해들 하더라고요. 이런 건 어떻게 유래된건지 참ㅎㅎ
  8. 음? 한국에는 아주 엄격한 담배 문화가 적어도 조선시대부터 있었어요?

    영화 '궁'을 찍으면서 사료를 조사하던 사람이 발견한 거라는데요. 어린 궁녀들이 담배를 피우려면 담당 상궁이랑 맞담배를 피워서 이겨야 했다고 합니다.

    이것이 바로 맞담배의 미덕이지요.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