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 억대 연봉을 받는 개발자가 있을까?

얼마전부터 야구 선수들은 구단과 연봉 협상이 들어 갔죠.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일본에서도 좋은 선수들을 영입하기 위해 또는 현 자기 구단 소속인 선수들을 잡기 위해 선수들과 연봉 협상을 하고 있습니다. 

그중에 가장 관심이 가는 선수가 바로 임창용 선수가 아닌가 싶습니다. 현 소속 구단인 야쿠르트와 어떤 협상 결과가 나올지 굉장히 궁금합니다. 언론에서는 최소 계약기간 3년에 12억엔(162억원)은 받을 것이라 하고 요미우리에선 그보다 많은 거액을 배팅 할것이란 전망도 나오고 있습니다. 

그냥 단순히 계산해 봐도 현재 언론에서 밝힌 금액이라면 연봉이 4억엔 우리나라 돈으로 54억원입니다. 

크... 연봉 54억원... 제가 생각하지도 못하는 거액임에는 분명한거 같습니다. 이런 유명한 잘나가는 스포츠 선수의 연봉 협상 이야기를 기사로 읽고 있으면 왠지 저와 비교를 하게 되더군요. 내 연봉은 아직 천단위 초중반에 머물고 있는데 잘나가는 스포츠 선수는 저보다 나이도 어린데 몇십억원씩 받으니 부러운건 사실 입니다.

임창용


그런데 이런 잘나가는 스포츠 선수의 연봉을 보면서 제가 개발자이다 보니 우리나라 개발자중에 이렇게 몇십억원씩 받는 개발자가 있을까 하는 궁금증이 생기더군요. 하다못해 임창용 선수처럼 50억원은 아니더라도 1/10인 5억원이라도 받는 개발자가 있을까요? 

하지만 정확하게 알아볼수는 없더군요. 연봉이다 보니 밝히기를 꺼리기 때문에 우리나라 최고 개발자가 얼마를 받는지는 알수가 없더군요. 그런데 만약 우리나라 개발자 중에 몇십억원 아니 몇억원씩 받을 정도면 기사도 나올 것이고 저역시 모를리가 없을 터인데 저나 제가 아는 개발자중에 이런 몇십, 몇억원씩 받는 개발자를 모른다고 하니 없는거나 마찬가지 겠죠. 물론 있을수도 있겠지만 극,극,극소수가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얼마전 다른 분의 포스팅에서 "세계적인 소프트웨어 회사 하나 없는 IT강국" 라는 글을 읽은 적이 있습니다. 

그 글을 읽고 나서 가만히 생각해 보니 IT 강국이라고 자부 하는 대한민국에서 세계적인 소프트웨어 회사가 없다는게 참 아이러니 하더군요.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세계적인 소프트웨어 회사가 없는게 당연하다고 생각이 듭니다. 지금이야 어느정도 소프트웨어의 중요성을 알고 개발자의 중요성이 조금씩 올라 가고 있지만 스마트폰이 대중화가 되기 전인 얼마전까지만 해도 소프트웨어 개발자가 그다지 인정을 받지 못한게 사실이죠.

개발자


대기업에서 조차 소프트웨어와 개발자를 그다지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다가 애플의 아이패드와 아이폰이 세계적인 인기를 끌면서 우리네 대기업이나 나라적으로 뒤늦게 소프트웨어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나서고 있습니다. 많이 늦은감이 있죠. IT 강국에서 먼저 치고 나가야 할거 같은데 외국 유명 기업에서 소프트웨어로 인기를 끄니깐 뒤늦게 따라 하다 보니 아직까지 우왕좌왕 하고 있는거 같습니다.

얘기가 좀 다른곳으로 흐른거 같은데 이렇게 세계적인 소프트웨어 회사가 없다는 것은 그만큼 개발자들의 값어치에서도 많은 마이너스가 되고 개발자라는 직업을 가지고 있는 사람으로서 뭔가 목표가 없는거 같아 안타깝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내가 능력만 되면 좋은 소프트웨어 회사에서 억단위 연봉을 받으며 회사 생활을 할수 있다는 희망이 없는거 같습니다. 뭐... 꼭 세계적인 기업이 있어야만 억대 연봉을 받을수 있는건 아니지만 그래도 세계적인 기업이 많으면 많을수록 그런 기회가 많이 오겠죠. ^^

스포츠 선수들은 프로라고 언제나 하는 말이 "프로선수는 돈으로 말한다"는 말이 있죠. 하지만 다른 직종도 비슷하겠지만 우리네 개발자들은 아무리 능력이 좋아도 고액의 연봉을 받기란 참 힘든거 같습니다. 앞으로 우리나라도 IT 강국이라는 말이 무색하지 않게 개발자들의 능력을 인정해 주고 그만큼의 대우(연봉)를 해줄수 있는 여건이 갖추어 졌으면 좋겠습니다.

괜히 스포츠 기사 읽다가 돈때문에 기가 팍 죽네요. 애 아빠가 되다 보니 현실적인 문제인 돈 문제에 굉장히 민감해 지네요. 너무 돈을 쫒아 가면 안돼는데... 결혼 생활은 현실이다 보니 어쩔수 없나 봅니다. ㅋㅋㅋ


신고

댓글 36

  • BlogIcon Naturis (2010.11.12 22:53 신고)

    저도 지금은 아니지만.. 개발자 출신으로 어떤 비애가 느껴지네요...
    연봉 1억짜리 개발자는 아마 눈씻고 찾아봐도 힘들거 같구요... 개다가 나이들면 더더욱 퇴물...
    학부때 교수님이 그러셨죠. 미국인들과 달라서 한국인 개발자들은 체력이 딸릴거라고, 그래서 30중반만 넘으면 개발자는 힘들거라고... 실제로 현실이 그러하지요.. 한국인의 체력이 문제가 아니고 개발자들이 체력적으로 밤낮으로 혹사당하죠.. 찌든 담배에 늙어보이는 피부... 그게 개발자들의 표준이 아닐까 싶은...^^;
    물론 그렇지 않은 분들도 있겠지만요..ㅋㅎ

    아마도 한국에서 IT 고액 연봉자들은 네이버나 삼성같은 거대 기업에서 일하는 직원들이 아닐까 싶은데요...
    그래도 그들도 특수한 경우가 아니면 1억은 못 받을 겁니다... 나이들어 짤리지 않으면 다행...

    • BlogIcon MastmanBAN (2010.11.14 17:40 신고)

      그러게 말입니다. 좋은 직장에 들어 갔는데 나이 들어 필요 없다고 안짤리면 다행인거 같네요. ㅜ.ㅜ
      억대 연봉 받은 개발자가 많이 생겨나야 좀 희망을 가지고 열심히 일할텐데 말이죠. 뭔가 희망이 없으니 개발자의 비애를 더욱 느끼는거 같습니다.
      시간이 지나면 좀 나아 질라나... ㅜ.ㅜ

  • BlogIcon 남시언 (2010.11.12 22:57 신고)

    다음뷰 추천은 제가한것 포함해서 현재 28 입니다만 댓글이 없다는게 아이러니 하군요...
    뭐... 그건 개인의 취향이니 어쨋든 PASS 하구~~

    IT 강국이란게 ... 제 생각에는 그냥 대한민국에서만 통용되는 그 어떠한 명사인것 같습니다;;;
    차라리 IT 의 최전방에 있는 개발자를 역으로 최고로 천대하는 나라 정도는 될것 같기도 하다는 느낌을 부쩍 많이 받습니다. 스마트폰 열풍 이전까지만해도, 웹개발자나 다른 기타 개발자 선배님분들의 기사들이 나돌곤 했죠.
    예를들면, 끝없는 야근과 근무수당 미지급 등등으로 상해조차 되지 않는다 는 류의 기사였던데;;

    최근에는 그나마 개발자의 중요도가 조금은 인정되는 분위기 인것같아 한편으로는 기쁘지만,
    다르게 생각해보면 성공신화 따라하기 식의 겉으로만 인정해 주는 느낌도 많이 받네요;;

    최근에 생가깅 많아 주절주절...
    쉽게 해결책을 내놓을 수는 없는 주제인것 같아 댓글도 길어져 버려서 죄송합니다 ^^;;;

    오늘도 좋은밤 되세요^^

    • BlogIcon MastmanBAN (2010.11.14 17:42 신고)

      제 블로그는 특이한 경우 아니고는 댓글이 잘 안달립니다. ㅋㅋㅋ

      요즘 애플 때문에 소프트웨어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지만 티몰스 님 생각처럼 겉으로만 중요하다 하지 이런 분위기가 언제까지 갈지 잘 모르겠네요.
      왜 개발자들이 이렇게 인정을 못받는지 모르겠네요. 희안하네... ㅜ.ㅜ

  • BlogIcon 별군 (2010.11.12 23:33 신고)

    아마...1명정도는 있겠쬬?ㅎㅎㅎㅎ
    정말 개발자뿐만 아니라, IT계열쪽에서는 찾기 힘들껏 같아요~~!!!
    다른나라의 비해 평균 근무수명도 짧구요;;;;
    IT인으로써 정말 꿈같은 얘기죠 ^^

    • BlogIcon MastmanBAN (2010.11.14 17:44 신고)

      1명 정도는 있을까요? 정말 궁금합니다. ㅋ
      외국처럼 늙어 죽을때까지 개발자할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 졌으면 좋겠는데... ㅜ.ㅜ

  • 돌비 (2010.11.12 23:59 신고)

    저는 현재 38살이고요
    아직까지는 현역에서 뛰고 있는 개발자입니다.
    언제까지 개발자 더 할수 있을지 참 고민입니다.
    우리도 남들만큼 공부하고 노력하는데...
    왜 유독 우리직업만 수명이 짧은것이지 모르겠네요.
    제길!!!

    • BlogIcon MastmanBAN (2010.11.14 17:45 신고)

      맞습니다. 한번 배운 내용으로 평생 써먹을수도 없고 끊임없이 새로운 기술에 공부에 공부를 해야 하는데 그애 반에 수명은 짧고 연봉은 낮고 뭔 이런 경우가 있는지...
      정말 제길슨... ㅜ.ㅜ

  • BlogIcon HKlee002 (2010.11.13 00:07 신고)

    저도 개발자로 취업하려고 취업 준비중인데, 고민이 많습니다.
    연봉은 둘째치고 어느정도의 기업이 아니면 월급을 제때 받을 수 있을지도 걱정이고, 수명도 짧다보니 미래도 걱정해야 되고 ㅜㅜ
    벌써부터 미리 걱정되네요. 그래도 좋아하는 일 하고 싶으니깐요 ㅜㅜ

    • BlogIcon MastmanBAN (2010.11.14 17:46 신고)

      좋아 하는일 하는게 맞다고 생각하고 저도 좋아 해서 하는 일이지만... 개발자는 정말... ㅜ.ㅜ

  • BlogIcon G-Kyu (2010.11.13 00:28 신고)

    한국에서 개발자는 정말 힘든 것 같습니다...
    꼭 필요한 인력인데 말이지요...

    • BlogIcon MastmanBAN (2010.11.14 17:47 신고)

      반드시 필요한 인력이고 고부가가치의 일을 하는 사람임에도 불구하고 그만한 대우가 없으니 참... 답답할 노릇입니다.
      우리나라에선 발로 뛰고 땀을 흘리고 해야 일하는거 처럼 보이나 봅니다. ㅜ.ㅜ

  • BlogIcon 닉쑤 (2010.11.13 00:37 신고)

    제가 IT를 버린 이유 중에 하나기도 하네요. (사실 능력이 모자라 도망친거 같기도.. ㅎ)

    잘하면 인정 받아야 되는데 이건 뭐... 코딩하는 기계로 생각하니...참...노가다랑 다를게 없는거 같더군요.

    • BlogIcon MastmanBAN (2010.11.14 17:48 신고)

      여자에게 가장 인기 없는 직업중에 하나가 개발자 더군요.
      근데 가만히 생각해 보면 그럴만도 하겠더군요. 맨날 야근에 머릿속은 온통 개발 로직으로만 가득차 있는데 여자에게 제대로 신경을 써 주겠습니까?

      이런 직업이 또 있을까 싶습니다. ㅜ.ㅜ

  • 신밧드 (2010.11.13 03:22 신고)

    연봉은 공개하지 못하도록 되어있고 직위가 높다고 연봉까지 따라 올라가는 건 아니기 때문에 확실하지는 않지만 현재 자신의 연봉과 회사에서의 위치를 미루어 짐작할 수 있죠. 억대 연봉 개발자 우리나라에도 당연히(?) 많습니다. 저는 외국계 R&D나 해당 외국 솔루션 기술지원 하는 업무밖에 모르는데 상당히 많은 걸로 알고 있습니다. 희망을 가지세요. 어디라도 딱 집어 말씀드리지 못해 죄송합니다만 반 정도는 대부분 아시는 회사고 반 정도는 이쪽 분야 일 하시는 분들도 잘 모르시는 회사들입니다. 영어 공부를 열심히 해야 한다능...

    • BlogIcon MastmanBAN (2010.11.14 17:50 신고)

      외국계 기업이 아닌 순수 국내 기업 중에서가 궁금합니다.
      저도 당연히 외국계 기업에서는 억대 연봉자가 있으리라 생각이 됩니다. 문제는 국내 기업에서 그런 개발자가 있나가 궁금한것이죠.
      아무래도 국내 기업과 외국 기업의 개발자 인식이 틀리니... ㅜ.ㅜ

  • BlogIcon TV여행자 (2010.11.13 08:58 신고)

    소프트웨어 산업도 참 중요한데 문제는 중요성만 알고 있는데 사람들의 인식이 아직 못 따라오는 것 같아요.
    모든 개발자님들 화이팅입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 BlogIcon MastmanBAN (2010.11.14 17:51 신고)

      감사합니다. 언젠가는 알아 주는 날이 오겠죠. 와야 하는디... ㅜ.ㅜ

  • sahara (2010.11.13 10:02 신고)

    대한민국에서는 개발자라는 순수한 직함으로는 불가능합니다.
    다만 개발자라는 타이틀을 단 개발투기꾼은 억대연봉이 가능할겁니다.
    즉, 개발을 빌미로 주가튀기기를 해서 주식으로 장난질하면 가능합니다.

    사실 대한민국에서 성실하게 일을 해서 돈 벌어 억대니 뭐니 그런 소득이 가능합니까?

    • BlogIcon MastmanBAN (2010.11.14 17:52 신고)

      하긴 그런거 같습니다. 우리나라에서 무슨 직종이든 순수하게 일해서 억대 연봉을 받기는 정말 하늘에 별따기 같습니다.
      참 더러운 세상 같네요. 에잇... ㅜ.ㅜ

  • BlogIcon snowall (2010.11.20 04:08 신고)

    에...제 선배중에, 모 게임사에 억대 연봉을 제의받았지만 물리 연구를 더 하려고 제안을 거절한 분이 있습니다.
    그분이 거기로 갔으면, 우리나라 물리학은 좀 더 천천히 발전하고, 억대 연봉의 개발자가 확실하게 한명은 있을뻔 했죠.

    • BlogIcon MastmanBAN (2010.11.25 01:21 신고)

      그렇겠네요. 그런데 그분이 그 게임 회사에 간다고 해서 게임을 코딩하는것은 아닐테니 개발자라 하기엔... ㅋㅋㅋ

    • BlogIcon snowall (2010.11.25 08:37 신고)

      아마 코딩했을거예요 -_-
      3D물리엔진을 직접 만들 수 있는 정도의 내공이 있는 분이거든요
      물론 혼자 다 만들진 않으셨겠지만...;;

    • BlogIcon MastmanBAN (2010.12.09 19:35 신고)

      오~~~ 대단한 분이네요. 물리를 하시는데 코딩까지 하시다니... 크... 부럽네요.

    • BlogIcon 숲속얘기 (2012.01.05 14:08 신고)

      곧 좌천하시고 다시 학교로 돌아가셨을걸요. 국내 물리엔진 만들었던 팀은 해외에 팔리고, 대기업은 결국 해외 엔진 샀습니다. 국내에 기술개발을 원하는 회사는 없어요.

  • 사우스포 (2010.11.25 17:11 신고)

    약간의 희망을 드릴까요? 제 앞자리에 앉아 계신분이 개발자로 억대연봉을 받고 있습니다.
    네임벨류가 있으신 분인데.. 공식적으로 개발만 하시면서 억이상 받고 계십니다.

    흔한 케이스는 아니지만..

    • BlogIcon MastmanBAN (2010.12.09 19:35 신고)

      크... 처음 들었네요. 억대 연봉을 받는 개발자분이 계시군요. 그런분은 일을 어떻게 하시는지 보고 싶네요. ^^

  • CrazyAtom (2011.02.21 10:14 신고)

    저도 한국이라는 땅에서 개발자로 밥벌어 먹지만,, 참 슬프네요,,
    저 뿐만 아니라 한국의 모든 개발자 분들이 공감 하시는 내용일꺼라 생각되어 더더욱 가슴 아픕니다.
    대외적 홍보용로만 사용 되는 'IT 강국" 이라는 명사,, 이제 지긋지긋 하네요.
    그나마 이만큼이라도 되기 위해 그동안 얼마나 IT인들을 긁어 먹었을까,, 라고 생각하면 더욱 현실이 안타까울 뿐입니다.
    제 주변에 개발자로 억단위 연봉을 받으시는 분이 두세분 정도 계시긴 합니다만,,
    그분들은 물론 뛰어난 능력을 가지고 계시기도 하지만 약간의 운(?)도 좀 따라주었기 때문에 가능 했구요,,
    일반적으로는 그정도의 고액 연봉 개발자분들은 없는것 같더군요,,
    저도 아직 젊다면 젊은 나이지만,, 항상 고민하게 되는 문제입니다,,
    정말 계속해서 한국에서 개발자로 버텨야 하는가,,,
    한숨만 나오네요,, 휴~ ^^

    ps. 댓글을 보다 오해가 생길것도 같아 꼬리 달아요.
    제가 아는 고액 연봉 개발자 분들도 성실하게 순수 개발만 하시는 분들입니다^^
    그 중 한분만 예로 들면,, 현재 근무하고 계신 회사의 중요 엔진을 개발하신 분이십니다.

  • 주만호 (2011.05.05 12:32 신고)

    개발자 이야기는 왜 다 비관적인 얘기밖에 없을까요 전 개발하는일이 좋고 또 제 주위에는 개발로 잘사는분 많은데 전 지금 제 아들도 이쪽에 관심 있다면 적극 추천할 겁니다
    할말은 너무나 많지만 줄입니다
    다른직장군 보다 억대 연봉 더 쉽게 받을 수 있는 직군이지 않을까 생각해 보세요 운동은 몇몇 손꼽히는 애들 빼고는 먹고 살기도 힘들며 포기하고 다른일하는 애들 엄청나게 많다는걸

  • BlogIcon 숲속얘기 (2012.01.05 14:11 신고)

    개발자의 범위가 어디까지냐의 문제인데, 코딩을 하면서 억대를 받는다면.. 밥벌이를 제대로 못하고 있는겁니다. 개발자 출신으로 아키텍쳐나 PM이라면, 받는분들 계시죠.
    단순히 코딩을 하거나 엔진을 만드는 이들이 그정도 돈을 받는다면, 순수 기술개발인데, 국내에서 기술개발을 하는 회사는 없습니다. 왜냐구요 ? 서울대 컴공 대학원이 미달나는 이유와 같죠. ROI가 안나오는 연구개발을 할만한 통큰 회사는 없어요. 삼성에 아주 !! 아주!! 일부, 외국계기업에 있을 가능성은 있어보입니다.

  • 묵향세븐 (2012.07.13 04:39 신고)

    한국은 처음부터 IT 강국이 아니었습니다. 그냥 인프라가 잘 되어 있구 외국 업체(야후,구글)들이 넘보지 못한다구 해서 알아서 만든 용어죠... 외국에서 별로 알아주지 않습니다..-,.- 테스트 베드 정도로만 보더군여.

    • BlogIcon MastmanBAN (2012.07.16 09:09 신고)

      첨엔 언론에서 하도 떠들어서 믿었는데 실제 당해보니 강국이 아닌거 같더군요. 슬프네요. ㅜ.ㅜ

  • BlogIcon comfun (2012.09.22 05:05 신고)

    프로그래머 하려면 다른 나라에 살아야겠네요....

    • BlogIcon MastmanBAN (2015.02.23 09:06 신고)

      저도 그런 생각 많이 했으나 현실적으로 힘든 부분이 많아서 포기하고 그냥 살고 있네요.
      하지만 여건만 되고 준비만 잘 된다면 이민을 가는것도 좋으리라 생각 됩니다. ^^

  • BlogIcon 박은상 (2015.02.18 18:45 신고)

    저는 프리로 연봉 8천이상은 받아요. 분석 설계에서 개발까지 하죠. 경력이 비슷한 사람중에 단순코딩만 하는데 비슷한 연봉을 받죠. 능력 있다고 더주거나 능력 없어 적게 주면 감사에 걸리죠. 대한민국은 서류만 보는 나라여서

    • BlogIcon MastmanBAN (2015.02.23 09:08 신고)

      크... 많이 받으시네요.
      전 직장인이라 부장쯤 되야 그 연봉을 받을거 같은거... 까마득 하네요. ㅠ.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