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남자 만이 할수 있는 최고의 한마디

요즘은 대세가 나쁜남자와 나쁜여자 인거 같습니다만 얼마전만 하더라도 이 단어가 매력적으로 다가오진 않았죠. 당연히 나쁜남자 나쁜여자 하면 단어뜻 그대로 나쁜남자고 나쁜여자 였습니다.

하지만 요즘은 나쁜남자나 나쁜여자란 뜻이 매력도 같이 겸비하고 나쁜사람 같지만 왠지 끌리는 좋은 뜻으로 사용하고 있는 경우가 많죠.

근데 제 블로그에게 뜬금없이 나쁜남자 이야기를 하느냐 하면 제가 좀 그런편에 속하거든요. ㅋㅋㅋ 만약 지금 제가 총각이였다면 나쁜남자로 한 인기 하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자뻑인가... ^^) 제가 나쁜남자 였다는 하나의 일화가 있습니다. 이 이야기를 다른 많은 사람들에게 해줬는데 듣는 사람들이 모두 경악을 금치 못하더군요. 특히 결혼한 사람들은요. ^^ 


때는 바야흐로 제가 대학교 자취 할때 였습니다. 복학을 하고 애인도 생기고 해서 즐겁게 대학 생활을 하고 있었죠. 그 당시 저랑 사귀던 여자친구가 저랑 4살차이가 났었는데 가끔씩 제 자취방에 와서 음식을 해줄때가 있었습니다. 당연히 전 혼자 있을때는 음식을 해먹지 않습니다. 원래부터 주방일 하는걸 싫어 하고 할줄 아는 음식도 없고 해서 대부분 사먹고 다녔습니다. 

그리고 가끔씩 여자친구가 해주는 음식을 먹을때도 다 먹고 나서는 설거지를 한번도 한번도 한적이 없습니다. 당연히 여자친구가 했었죠. 그런데 어느날 음식을 다 먹었을때쯤 은근슬쩍 여자친가 애교를 부리며 저에게 이렇게 말하는 거였습니다. 


  "오~빠!!! 설거지 한번만 해주면 안되???" 


라고 하길래 제가 바로 대답했습죠.


  "설거지를 시킬거면 밥을 주지 마라!!!"


라구요. 그랬더니 그 다음부터는 절대 설거지 해달라는 말을 하지 않더군요. 

물론 결혼한 지금도 주방일은 거의 하지 않습니다. 아내가 그거 때문에 많이 싫어 하지만 정말 주방일은 못하겠더군요. 하지만 저런 말을 하지 않습니다. 저때는 아무래도 제가 많이 어렸나 봐요. 저따위 말을 하다니 말이죠. 아마 결혼한 지금 저따위 말을 했다간 이혼 당하기 딱 좋죠. 아마 간큰 남자 시리즈가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ㅋㅋㅋ

아마 그때 사귀었던 여자친구가 나쁜남자 스타일을 좋아 했었나 봅니다. 제가 그다지 잘해주지도 않았고 말도 굉장히 퉁명스럽게 했었는데 맨날 좋다고 쫒아 다니고 그랬거든요. ^^



신고

댓글 20

  • BlogIcon 그리고르기 (2010.10.25 19:01 신고)

    김날길 한참 뜨고있는데 군대가네 ㅋ

  • BlogIcon TV여행자 (2010.10.25 19:17 신고)

    능력자시네요~~^^
    재미있는 글 잘 읽고 갑니다.ㅎㅎ

    • BlogIcon MastmanBAN (2010.11.01 17:39 신고)

      아무것도 모르던 철없던 시절의 얘기 입니다. ㅋㅋㅋ

  • BlogIcon 피군 (2010.10.25 20:12 신고)

    글 재미있어요!!
    단언하건대, 김남길은 절대 잊혀지지 않을 겁니다.
    남길씨의 걱정과는 달리, 그의 활약은 대단했거든요.
    나쁜남자의 임팩트는 상당히 컸고 말이죠.
    드라마 때문에 대한민국 육군을 욕해보긴 처음이었어요.^^;
    "심.. 건욱이라고 합니다"
    이 대사가 요즘 성균관스캔들에서도 쓰이고 있습니다.
    '이.. 선준이라고 합니다'
    나쁜남자에서 도무지 이해가 안되었던 부분은..
    극 초반부에서 모든 것을 다 가진 것처럼 보였던 절대 지존의 자부심이
    후반부 복수에 근접해가면서 다 빼앗겨 완전 빈털털이로
    캐릭터 매력을 확 죽여버리는게 마음에 참 안들더군요. 그것만 빼면 뭐..^^;
    그건 그렇고.. 설겆이는 어느 모임이나 단체에서건..
    정말 사랑받을 수 있는 스킬 같습니다.ㅋㅋ

    • BlogIcon MastmanBAN (2010.11.01 17:40 신고)

      제가 나쁜남자를 한번도 보질 않아서리... ㅋ
      단체 생활에서의 설겆이는 합니다. 단지 집안에서 잘 하지는 않죠. ㅋㅋㅋ 아직도 간큰 남편인가 봅니다. ㅋㅋㅋ

  • BlogIcon 선민아빠 (2010.10.26 09:43 신고)

    보통은 설겆이 안하는편인데 간혹 집사람이 시켰을때 설겆이 안해놓으면...음...아시죠? ㅎㅎㅎ

    • BlogIcon MastmanBAN (2010.11.01 17:41 신고)

      ㅋㅋㅋ 전 시켜도 잘 안합니다. 워낙 주방일 하는걸 싫어 해서리... ^^

  • BlogIcon 컴투스 (2010.10.26 14:41 신고)

    오우.....나쁜남자~~ㅎㅎㅎ
    근데 지금 이 글은 와이프 분께서 보시면 위험할 걸로 보이는데요 ㄷㄷㄷㄷㄷ
    이 전 여자친구분이 밥을 해주셨다는건;;;;;

    • BlogIcon MastmanBAN (2010.11.01 17:41 신고)

      ㅋㅋㅋ 괜찮습니다. 와이프한테도 했던 얘기 입니다.
      설마 제가 제 무덤을 파겠습니까... ㅋㅋㅋ

  • Lars (2010.10.27 08:07 신고)

    원판이 괘안은 분은 나쁜 남자든, 착한 남자든 다 용서받고, 저같은 양민들은 나쁜남자 놀이했다가 면박을 받죠...ㅋㅋㅋ

  • BlogIcon 닉쑤 (2010.10.30 09:28 신고)

    절대 따라하면 안되겠는데요 ㅎㅎ

    • BlogIcon MastmanBAN (2010.11.01 17:43 신고)

      절대 절대 따라 하시면 안됩니다. ㅋㅋㅋ
      제가 경상도에 살아서 그래도 이해하는 여성분이 있는겁니다.
      다른 지역에서 이랬다간 죽죠. ㅋㅋㅋ

  • BlogIcon leehg5475 (2010.11.05 13:02 신고)

    설거지 시킬거면 밥주지마라....
    제남편이 저한테 그말했으면 좋겠어요
    밥 안줘버리게 ㅋㅋㅋㅋ

  • BlogIcon interbu (2010.11.24 18:29 신고)

    ㅋㅋㅋㅋ BAN님 볼수록 나쁜남자 ㅋㅋ
    멋지내용 ㅋㅋ

  • 지나가던 사람 (2010.12.30 18:11 신고)

    글 잘 보았습니다.
    하지만 설겆이는 설거지로 고쳐주셨으면 합니다.
    맞춤법이 바뀐지 오래인지라...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 BlogIcon MastmanBAN (2011.01.06 19:02 신고)

      아하...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티스토리 툴바